2017 H-스타 페스티벌, 전국 14개 팀 본선 진출 확정

기사입력 2017.07.12 17:55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선데이뉴스신문=김종건 기자]현대자동차그룹과 (사)한국공연프로듀서협회가 주최하는 전국 대학 연극·뮤지컬 페스티벌, ‘2017 H-스타 페스티벌’이 치열한 예선 경쟁을 마치고 본선에 진출할 14개 팀을 선정했다.

'H-스타 페스티벌'은 전국 최대 규모의 대학 공연예술 경연대회다. 2013년 시작해 올해로 5회째를 맞이한 ‘H-스타 페스티벌’은 우리나라 공연예술계의 미래를 이끌어 갈 역량 있는 청년 공연예술인을 발굴하고, 체계적인 시스템을 통해 차별화된 공연 전문인력을 육성하는데 이바지하고 있다.

올해 예선에는 전국에서 67개팀(연극 48개 팀, 뮤지컬 19개 팀)이 몰려 치열한 경합을 펼쳤다. 예선 심사는 지난 5월 15일부터 7월 9일까지 이루어졌으며, 참가팀들의 작품 분석력과 표현력이 전년도 예선에 비해 높은 수준을 보였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본선 무대에 오를 총 14개 팀은 다음과 같다. 연극 부문 본선 진출팀은 국민대학교(공연예술학부 연극전공), 단국대학교(공연영화학부), 대학연합동아리(라임라이트), 서울종합예술실용학교(공연연기영상계열 연기전공), 용인송담대학교(방송영화제작예술과 연기분야), 인천대학교(예술체육대학 공연예술학과), 한동대학교(언론정보문화학부 공연영상학과)로 총 7개 팀이다. 뮤지컬 부문으로는 대경대학교(방송예술학부 뮤지컬과), 대진대학교(연극영화학부 연극전공), 목원대학교(성악,뮤지컬학과), 서울예술대학교(연극/연기/예술경영/실용음악과), 용인대학교(연극학과), 중앙대학교(연극학과 인큐베이팅 프로젝트), 한양대학교(예술체육대학 연극영화학과 연극부)가 본선 무대에 진출한다.

‘2017 H-스타 페스티벌’ 본선 축제는 오는 8월 8일(화)부터 20일(일)까지 대학로 동숭아트센터 동숭홀과 꼭두소극장, 대학로자유극장에서 펼쳐지며, 전국 대학생들의 뜨거운 열정으로 탄생된 14편의 공연을 만날 수 있다. 이어 8월 21일(월)에는 대학로 동숭아트센터 동숭홀에서 폐막식과 시상식이 진행된다. 부문별 대상에게는 각 400만원, 금상 350만원, 은상 300만원, 동상 250만원의 상금이 주어지며, 개인 수상자 7인에게는 각 100만원의 상금과 미국 브로드웨이 또는 영국 웨스트엔드 해외 연수의 기회가 제공된다.

한편 올해에는 역대 ‘H-스타 페스티벌’ 수상자들을 대상으로 ‘H-스타 씨어터’가 개최된다. 올해 처음 신설된 이번 프로그램은 역량 있는 청년들을 발굴하는 것에서 그치는 것이 아닌, 프로 배우로 대학로에서 활동할 수 있도록 각종 관리와 기회를 제공함과 동시에 그들을 선보일 수 있는 데뷔무대를 제작하고자 한다. 연극 1편, 뮤지컬 1편을 개막할 예정이며, 각 작품은 올 해 본선이 끝난 후 2013년~2017년 수상자들을 대상으로 별도의 오디션 공고를 통해 진행될 예정이다.


 

[김종권 기자 kjk200@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www.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