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관진 전 국방장관 댓글 '지휘' 정황…檢, MB 앞으로 한발씩 다가서

기사입력 2017.09.29 16:12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선데이뉴스신문=조성태 기자]이명박 정권 당시 원세훈 전 국가정보원장에 이어 김관진 전 국방부 장관이 정치공작을 지휘한 것으로 의심되는 정황이 속속 드러나고 있다.

서울중앙지검 수사팀은 최근 김 전 국방장관이 이 전 대통령에게 국군 사이버사령부 산하 심리전단의 댓글공작 활동을 보고한 정황이 담긴 문건을 확보하고 김 전 장관을 출국금지한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문건에 대통령을 뜻하는 'V'가 표 점으로 미뤄 김 전 장관이 관련 내용을 이 전 대통령에게 직접 보고했을 것으로 추정하고 관련 증거를 확보하는 데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에 따라 이명박 전 대통령이 검찰 수사의 사정권에 들 날이 머지않은 것 아니냐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조성태 기자 csn8013@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www.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