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민간 최대 규모 ‘한중경제협력포럼’ 열려

- 이재준 고양시장 “새로운 경제협력 패러다임 해답은 ‘평화경제’” - ‘한중 新협력 시대 경제교류’ 패널토론 등 실질적 교류 마당
기사입력 2018.08.30 15:07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3.jpg
이재준 고양시장

 

[선데이뉴스신문=신주호 기자]한국과 중국 대표 기업인들이 참여해 양국 간 선린우호와 공동번영에 기여하고자 창립된 ‘한중경제협력포럼’이 지난 29일 고양시 킨텍스에서 열렸다.

 

올해로 5회째를 맞이하는 ‘2018 한중경제협력포럼’은 ‘한중 新협력 시대의 경제교류’를 주제로 한국과 중국의 유수 기업인 300여 명이 참여했다.

 

이날 현장 경험이 풍부한 양국 전문가 및 기업인들은 ‘동북아 경제협력 새로운 기회’와 ‘스마트시티 추진 전략 및 향후과제’를 주제로 열띤 패널토론을 펼쳤다.

 

토론회에 이어 한중경제협력 대상 시상식 및 고양시와 중국 한단시의 투자유치설명회가 진행됐다. 이외에도 투자 상담, 산업 입지 및 네트워킹 리셉션 등 실질적 교류를 펼칠 수 있는 다양한 행사가 열렸다.

2.jpg

특히 이날 고양시는 에너지 및 친환경 재생 산업을 선도하는 중국 한단시와 우호교류도시 협약의향서를 체결했으며 세계 10대 벤처 엑셀러레이터 기업인 중국 TECHCODE社와도 상호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환영 인사를 통해 “한중 양국이 지난 갈등을 딛고 상생과 공존의 새로운 경제협력 패러다임을 모색해야 할 때”라며 “그 해답 중 하나가 바로 ‘평화경제’”라고 강조했다.

 

이어 민선7기 고양시가 동북아 교통·경제·문화의 허브로 도약하기 위한 비전을 제시하며 “고양시에 열리게 될 새로운 시장과 무한한 가능성에 실질적 투자와 참여를 통해 함께 누리시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김동연 경제부총리도 축하 영상을 보내와 “오늘 포럼을 계기로 양국 간 경제협력을 강화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확신한다”며 “서로 물건을 많이 사고팔고 투자를 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양국 국민 간 교류와 신뢰를 돈독히 하는 것이 더욱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서로의 문화와 생각을 이해하면 여러 가지 협력관계를 강화시킬 수 있는 시너지 효과가 날 수 있다고 생각한다”며 “여러분이 민간 외교관으로서 양국 간 관계를 돈독히 하는데 기여를 해주신다고 생각한다. 대한민국 정부를 대표해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포럼에서 고양시와 경기도시공사는 홍보부스를 설치, ‘고양 테크노밸리 프로젝트’ 및 세계적 수준의 인프라를 갖춘 마이스산업 홍보 및 투자유치(IR)를 펼쳤다. 시는 이번 투자유치설명회를 통해 중국 지역의 잠재적 투자자 확보와 네트워크 확대 강화를 기대하고 있다.

1.jpg

‘2018 한중경제협력포럼’은 ㈔한중민간경제협력포럼과 ㈔중국아주경제발전협회가 공동 주최하고 한국중견기업인연합회, 주한중국상공회의소가 공동 주관한 행사로 ▲기획재정부, ▲외교부, ▲고양시, ▲KOTRA, ▲주한중국대사관, ▲중국CCPIT, ▲중국 한단시, ▲중국 청두시, ▲중국 우시시, ▲중국서부연구발전촉진회 등이 후원했다.

 

이날 포럼에 한국측은 ▲현대자동차, ▲SK 하이닉스, ▲LG 디스플레이, ▲삼성전자, ▲두산, ▲LS그룹, ▲CJ그룹, ▲농심, ▲아모레퍼시픽, ▲신한은행, ▲아시아나항공 등 대표 기업인 및 주요 인사들이 참석했다.

 

중국측도 ▲화웨이(华为), ▲알리바바(阿里巴巴), ▲오광그룹(五矿集团), ▲위하이항그룹(威海港集团), ▲강더그룹(康得集团), ▲화안그룹(华安集团), ▲중국건축그룹(中国建筑集团), ▲공상은행(工商银行), ▲동방항공(东方航空) 등 대표 기업인 및 주요 인사들이 참석했다.

 

[신주호 기자 sundaynews1@hanmail.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www.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