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랭보', 캐릭터 포스터 공개

기사입력 2018.09.29 01:27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998497_772470_327.jpg

 

[선데이뉴스= 김종권 기자] 뮤지컬 ‘랭보’(연출 성종완)가 캐릭터 포스터 사진을 공개했다.
 
창작 뮤지컬 ‘랭보’는 캐릭터 포스터 공개로 본 공연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공개된 캐릭터 포스터 안에서 배우들은 ‘랭보’ 속 인물들의 모습을 각기 다른 매력으로 담아냈다.
 
박영수는 프랑스 문단의 천재 시인, 바람구두를 신은 사나이 랭보 역으로 완벽 변신하여 보는 이들을 사로잡았다. 정동화는 베테랑 배우다운 열연으로 자유분방한 모습의 랭보를 표현했다. 이들과 함께 또 다른 랭보로 낙점된 손승원도 작품 속 캐릭터를 절묘하고 생생히 구현해냈다. 4인의 랭보 중 막내로 참여하게 된 윤소호 역시 자유롭고 당당한 랭보의 모습을 오롯이 담아내 보는 이들의 시선을 강탈했다.
 
랭보의 시를 보고 송두리째 마음을 빼앗겨버린 비운의 시인 베를렌느 역에 캐스팅된 에녹은 특유의 부드러운 카리스마로 배역의 무게감을 그대로 담아냈다. 김종구 또한 독보적인 존재감의 베를렌느로 탁월하게 변모하였다. 정상윤은 묵직하고 선 굵은 그만의 베를렌느로 인물의 고뇌를 드러내 본 공연에 대한 기대감을 한껏 높혔다.
 
랭보의 어린 시절 친구인 들라에 역에 캐스팅된 이용규는 특히나 높은 몰입도와 자신감으로 캐릭터 포스터 촬영에 임해 스태프들의 관심이 쏟아졌다는 후문이다. 같은 역의 정휘는 특유의 청초한 매력을 통해 그림 그리기에 천진난만하게 몰두하는 들라에의 모습과 찰떡 싱크로율을 보여줬다. 강은일 또한 실력파 루키다운 개성 있는 연기로 그가 만들어 갈 들라에의 순수한 모습을 엿볼 수 있게 했다.
 
프랑스 문단의 천재시인 랭보의 삶을 다룬 국내 첫 창작 뮤지컬 ‘랭보’는 베를렌느와 들라에가 랭보의 흔적을 찾아가는 여정을 통해 그들 기억 속 랭보에 대해 다룬다. 작품은 각자의 방식으로 꿈을 찾아 떠나는 인물들의 방랑을 통해 그들이 삶의 의미에 대해 깨달아가는 모습을 그린다. 여기에 랭보와 베를렌느의 명시로 만들어진 대사와 뮤지컬 넘버, 그리고 4인조 라이브밴드의 드라마틱하고 풍부한 사운드가 작품의 깊이를 더할 전망이다.
 
공연은 10월  23일부터  대학로 TOM 1관에서 관객을 만난다. 

[김종권 기자 kjk200@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www.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