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국악관현악단, 12월 20~21일 '윈터 콘서트' 연다

기사입력 2018.12.05 23:51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2018112912173557970_1543461454.jpg

 

 [선데이뉴스= 김종권 기자]  뮤지컬배우 한지상, 정선아와 소리꾼 유태평양이 국립국악관현악단의 겨울 음악회를 함께한다. 이들은  12월 20일과 21일 이틀간  국립극장 하늘극장에서 열리는 국립국악관현악단 ‘윈터 콘서트’에 출연한다.

 

한 해를 마무리하는 연말을 맞아 기획한 이번 공연에서 국립국악관현악단은 실내관현악을 더한 50인조 오케스트라 구성으로 무대에 오른다. 기존 국악기의 독특한 음색에 바이올린·첼로 등 서양 클래식 악기를 추가해 더 풍성한 음색을 선보일 계획이다. 겨울과 크리스마스를 테마로 캐롤, 겨울 영화와 음악, 뮤지컬 넘버, 국악관현악 명곡 등을 선사한다. 
  

한지상은 탄탄한 연기력과 매력적인 보이스로 뮤지컬 ‘스칼렛 핌퍼넬’ ‘지저스 크라이스트 수퍼스타’ ‘프랑켄슈타인’ 등 굵직한 작품의 주인공을 맡았다. 20일 공연에 출연해 폭발적인 가창력으로 흡입력 있는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드림걸즈’ ‘지킬 앤 하이드’ ‘아이다’ 등으로 사랑을 받은 정선아는 21일 공연에 출연해 국립국악관현악단과의 첫 호흡을 맞춘다. 유태평양은 20일과 21일 이틀 공연 모두 출연해 새로운 레퍼토리로 관객과 만난다.

 

작·편곡에는 드라마 ‘겨울연가’, 영화 ‘실미도’ ‘올드보이’ ‘건축학개론’ 등에 참여한 작곡가 이지수가 참여한다. 지휘와 사회는 소프라노 조수미의 전담지휘자로 클래식계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는 지휘자 최영선이 맡는다.

 


[김종권 기자 kjk200@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www.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