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아트센터 무료 미술 강좌 '두산아트스쿨', 24일부터 10월 22일까지 진행

기사입력 2019.09.17 01:55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2019091100082_0.jpg

 

[선데이뉴스신문= 김종권 기자]   두산아트센터는 24일부터 10월 22일까지 매주 화요일 총 5회에 걸쳐 '19세기 미술의 대모험-시민과 미술'이란 주제로 '2019 두산아트스쿨'을 연강홀에서 진행한다. 

 

이번 강연에서는 19세기 서양미술의 흐름을 그 시대 시민사회를 중심으로 살펴본다. 프랑스 혁명은 신분제를 기초로 한 구체제의 해체를 가져옴과 동시에 현대 시민사회의 기점이 되었다는 점에서 역사적 의미를 지닌다. 

 

이후 본격적인 시민계층이 등장하고 산업사회로 변화하는 과정에서 미술계에서도 다양한 변화가 일어난다. 빈센트 반 고흐, 에드가 드가, 오귀스트 르누아르 등의 작품들을 통해 근대적 도시문화와 시민사회의 다채로운 모습들을 담은 인상파 작품들을 다룬다. 

 

강연을 맡은 한국예술종합학교 미술원 양정무 교수는 서양미술의 발전을 상업주의와 연결시키는 연구와 저술 활동을 꾸준히 하고 있다. 주요 저서로는 '난생 처음 한 번 공부하는 미술 이야기', '시간이 정지된 박물관 피렌체' 등이 있다. 

 

'2019 두산아트스쿨: 19세기 미술의 대모험-시민과 미술'은 두산아트센터 누리집에서 무료회원 가입 후 신청할 수 있다. 사전 예약으로 운영되며, 선착순 마감이다. 

 

두산아트스쿨은 미술에 관심 있는 이들을 위해 현대미술의 흐름을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하는 프로그램이다. 2008년부터 현재까지 각 분야별 평론가나 예술인을 초청해 무료 진행하고 있으며, 지난 강좌 중 일부는 두산아트센터 유튜브를 통해 다시 볼 수 있다.            

[김종권 기자 kjk200@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www.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