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극 '알앤제이(R&J)', 성황리에 막내려

기사입력 2019.10.01 01:54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알앤제이] 책을 발견하는 학생들_학생1(지일주)-학생2(홍승안)-학생3(강기둥)-학생4(송광일)(제공.쇼노트).jpg

 

[선데이뉴스신문= 김종권 기자]    연극 '알앤제이'가 지난 29일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연극 '알앤제이'(R&J)는 지난 2018년 7월 한국 초연 무대를 가진 후 재연 공연까지 4만 7000여 명의 누적 관객을 기록했다. 2018년 초연 당시 인터파크 리미티드런 연극 부문 연간 3위를 기록한 것에 이어, 2019년 공연예술통합전산망(KOPIS) 연극 부문에서 유료관객예매율 연간 1위를 기록했다. 

 

또 '2018 SACA' 최고의 연극상, 연극 부문 남우주연상, 남우조연상, 남우신인상을 석권하고, '2018 아시아 컬처어워드' 작품상에 지명되는 등 최고의 연극임을 입증했다.  

 

초연과 재연 무대에 모두 참여한  손유동, 송광일을 비롯해 박정복, 지일주, 기세중, 강찬, 강영석, 홍승안, 강기둥, 오정택 등 탄탄한 연기력을 갖춘 배우들은 150분에 달하는 공연 시간 동안 관객을 매료시켰다. 현실(학교) 세계와 '로미오와 줄리엣' 세계를 쉴 새 없이 넘나드는 배우들 열연과 긴밀한 협력은 연극 '알앤제이(R&J)'의 핵심이다. 

 

연극 '알앤제이(R&J)'의 제작사 (주)쇼노트는 "2018년 초연부터 연극 '알앤제이(R&J)'의 세상을 창조해준 모든 제작진과 배우들에게 감사한다. 무엇보다도 그 세상을 찾아와준 관객 여러분에게 고마움을 전한다. 초연과 재연 무대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한 것은 작품을 사랑해준 관객들 덕분이다" 며 재연 공연 성료에 대한 소감을 전했다.       

[김종권 기자 kjk200@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www.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