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라이투더스카이XMFBTY, 11월 콘서트 개최

기사입력 2019.10.08 00:17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19 MFBTY & 플라이투더스카이 전국 투어 콘서트 Moment 2019 FTTS 20TH 포스터.jpg

 

[선데이뉴스신문= 김종권 기자]    R&B 대표 듀오 플라이투더스카이와 한국 힙합의 대들보 MFBTY(타이거 JK, 윤미래, 비지)가 콘서트 'Moment: 2019 FTTS 20 TH(이하 '모멘트')를 연다. 

 

이번 콘서트 '모멘트'는 R&B와 힙합이란 서로 다른 장르를 대표하는 음악인들이 피처링 형태로 만나 음원만 내는 것이 아니라 그동안 각자 영역에서 다져온 라이브 퍼포먼스 역량을 보여주고, 그룹과 그룹이 힘을 합쳐 콘서트를 개최한다는 점에서 더욱 특별하다. 

 

플라이투더스카이는 올해 데뷔 20주년이라는 듀오로서 뜻깊은 시점을 맞이했고 이를 기념해 열 번째 정규음반을 발매할 예정이다. 함께 콘서트를 개최하는 MFBTY도 신곡으로 음반에 참여했다. 

 

1999년 '데이 바이 데이(Day by Day)'로 데뷔한 플라이투더스카이는 '약속', '씨 오브 러브(Sea of Love)', '미씽 유(Missing You)', '중력(Gravity)', '남자답게', '마이 엔젤(My Angel)', '구속', '너를 너를 너를', '너의 계절' 등 여러 히트곡들로 R&B 팬들의 귀를 즐겁게 했다. 

 

MFBTY는 10월부터 한국 힙합 가수 최초로 남미에서 단독 콘서트 투어를 진행한다. 남미 투어에 앞서 7일에는 UCI 한국학 센터가 주최하는 '아프로 코리안 힙합 페스티벌(Afro-Korean Hip-hop Festival)'에서 미국 힙합의 전설로 불리는 커티스 블로(Kurtis Blow)와 함께 공연을 펼친다. 남미 투어 이후에는 음반 발매, 2020년 글로벌 투어 등이 예정되어 있어 음악 활동에 한창 박차를 가하고 있다. 

 

MFBTY의 타이거 JK(서정권)는 1990년대 중반 한국에서 막 힙합이라는 장르가 태동할 때 힙합을 오버그라운드로 끌어올린 선구자 중 1인으로 꼽히며, 윤미래는 업타운, 타샤니, T 등 다양한 그룹과 활동명을 거치며 독보적인 소울 보컬리스트이자 국내 최고 여성 래퍼로서 입지를 확고히 해왔다. 비지(Bizzy)는 무브먼트 출신의 래퍼로 MFBTY 결성 전부터 타이거 JK와 오랜 시간 함께 작업해 왔으며, '쇼미더머니6'에 프로듀서로 참여하면서 랩과 프로듀싱 실려을 선보여 대중적인 인지도를 얻기 시작했다. 

 

플라이투더스카이와 MFBTY는 콘서트 '모멘트'를 통해 장르는 다르지만 1990년대부터 같은 시대를 걸어온 음악인으로서 서로의 음악적 발자취를 기억하고 앞으로 행보를 응원할 예정이다. 

 

'Moment : 2019 FTTS 20 TH'는 10월 15일 티켓을 오픈한다. 11월 16일과 17일 양일간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개최되는 서울 공연을 시작으로 부산, 대전, 광주, 천안, 인천, 수원, 대구 등 전국 7개 도시에서 공연을 이어갈 예정이다. 인터파크 티켓을 통해 10월 15일 오후 12시 서울 공연을 시작으로 1시간 간격으로 오픈되는 지방 공연 티켓도 예매 가능하다.      

[김종권 기자 kjk200@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www.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