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계뉴스] '제6회 한국영화제작가협회상 수상자 발표', 작품상 '벌새', 감독상 '봉준호'

기사입력 2019.12.06 02:15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선데이뉴스신문=김건우 기자] '작품상 <벌새>, 감독상 <기생충> 봉준호, <증인> 정우성-<생일> 전도연 남녀주연상 수상!' 

 

한국영화제작가협회는 제6회 한국영화제작가협회상(12월 17일(화), 한국프레스센터) 개최에 앞서 12월 5일 총 16개 부문의 수상자를 공개했다.

 

poster.jpg

[사진=한국영화제작가협회상', 포스터 / 제공=한국영화제작가협회]

 

 

작품상 수상작은 <벌새>이다. <벌새>는 중학교 2학년 시선으로 바라본 세상과 감정선을 밀도 있게 그려냈다. 감독상은 <기생충>의 봉준호이다. 봉준호 감독은 극과 극의 삶을 살던 두 가족이 만나 걷잡을 수 없는 사건에 휘말리며 벌어지는 과정을 신선하고 충격적인 이야기로 연출했다.
 
각본상은 <국가부도의 날>의 엄성민이다. 엄성민 작가는 IMF 현실에서 각자의 방식으로 살아남으려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진솔하게 그려냈다.
 
남우주연상은 <증인>의 정우성이다. 정우성은 소통 불가능한 자폐 목격자에게 따뜻한 시선으로 다가가 진정한 소통의 의미를 일깨워주는 연기를 펼쳤다. 여우주연상은 <생일>의 전도연이다. 전도연은 세월호 참사 이후 자식을 잃고 시간도 멈춰버린 순남의 가슴 절절한 모성애를 연기했다.    

남우조연상은 <스윙키즈>의 오정세, 여우조연상은 <나랏말싸미>의 故전미선에게 돌아갔다. 오정세는 오합지졸 댄스단에서 잃어버린 아내를 찾기 위해 유명해지려고 노력하는 사랑꾼 연기를 펼쳤다. 故전미선은 모두가 반대하는 한글 창제를 위해 애쓰는 세종대왕을 묵묵히 돕는 소헌왕후 역을 맡았다.     

촬영상과 음향상은 <봉오동 전투>의 김영호, 공태원이다. 조명상과 미술상은 <기생충>의 김창호, 이하준이다. 편집상은 <극한직업>의 남나영, 음악상은 <스윙키즈>의 김준석, 기술상은 <엑시트>의 특수효과 정도안, 故천래훈이 수상한다.
 
올해 공로상 수상자는 이장호 감독이다. <별들의 고향>(1974)으로 데뷔한 뒤 <바람 불어 좋은 날> <어둠의 자식들> <바보 선언> <무릎과 무릎사이> <어우동> <나그네는 길에서도 쉬지 않는다> 등을 연출한 감독으로, 제작사 <판영화>를 설립(1986)한 뒤 한국영화 부흥의 초석을 다진 제작자로 활동한 그는 영화다양성확보와 독과점해소를위한 영화인대책위 고문, 한국영화100년기념사업추진위원회 공동위원장을 역임(2019)하는 등 현재까지 한국영화발전을 위해 동분서주하고 있다.
 
kreative thinking상(이하 kth상) 수상작은 <나의 특별한 형제>(제작 명필름)이다. kth는 “장애인을 바라보는 스테레오타입에서 벗어나 코미디라는 장르를 통해 자연스럽고 유쾌하게 대중들에게 새로운 가족의 의미를 제시했다” 고 선정 배경을 밝혔다.
 
한국영화제작가협회가 주관하고 KTH와 영화진흥위원회, 비타브리드가 후원하는 제6회 한국영화제작가협회상은 12월 17일(화) 저녁 6시 30분부터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다.

 

 

수상작() 명단

 

 

수상부문

수상작()

작품상

<벌새> 김보라조수아 (제작 에피파니매스오너먼트)

감독상

<기생충> 봉준호 (제작 바른손이앤에이)

각본상

<국가부도의 날> 엄성민 (제작 영화사집)

남우주연상

<증인> 정우성 (제작 무비락·도서관옆스튜디오)

여우주연상

<생일> 전도연 (제작 나우필름·영화사레드피터·파인하우스필름)

남우조연상

<스윙키즈> 오정세 (제작 안나푸르나필름)

여우조연상

<나랏말싸미> 전미선 (제작 영화사두둥)

촬영상

<봉오동 전투> 김영호 (제작 빅스톤픽쳐스·더블유픽쳐스·쇼박스)

조명상

<기생충> 김창호 (제작 바른손이앤에이)

미술상

<기생충> 이하준 (제작 바른손이앤에이)

편집상

<극한직업> 남나영 (제작 어바웃필름·영화사해그림·CJ E&M)

음악상

<스윙키즈> 김준석 (제작 안나푸르나필름)

음향상

<봉오동 전투> 공태원 (제작 빅스톤픽쳐스·더블유픽쳐스·쇼박스)

기술상

<엑시트> 특수효과 정도안, 천래훈 (제작 외유내강·필름케이)

공로상

이장호 감독

kreative thinking

<나의 특별한 형제> 명필름

 

 


 

[김건우 기자 geonwoo31@hanmail.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www.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