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영웅본색' 이장우, '나 혼자 산다'서 소탈한 일상으로 매력 발산

기사입력 2019.12.10 00:59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나혼자 산다 이장우, 동료들에 요리 대접... 뮤지컬 영웅본색 한지상-민우혁-선한국 총출동!.jpg

 

[선데이뉴스신문= 김종권 기자]   6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배우 이장우의 일상이 첫 공개됐다. 

 

운동 기구들로 꾸며진 방에 들어선 이장우는 격렬한 운동 대신 덤벨에 어깨를 비비는 4차원 운동법으로 폭소를 유발하는가 하면, 의문의 조리법으로 만든 건강 주스를 마시며 친근감 넘치는 일상으로 시청자를 사로잡았다. 

 

이어 농수산물 시장으로 향한 이장우는 시장에서 능숙하게 장을 보고 대파를 꽂은 채 스쿠터를 타고 돌아오는 등 소탈한 모습을 보여줬다. 

 

특히 이장우는 의외의 요리 실력을 발휘해 화제를 모았다. 장보기를 마친 이장우는 족발 덮밥과 특제 양념, 된장 찌개를 만들었다. 동료들을 초대해 식사를 대접하고자 했던 것. 손님들은 다름 아닌 뮤지컬 '영웅본색' 팀의 배우 한지상, 민우혁(박성혁), 선한국이었다. 

 

뮤지컬 '영웅본색'에서 한지상, 민우혁, 선한국 등과 호흡을 맞추고 있는 이장우는 그의 요리를 궁금해하는 민우혀과 선한국에게 "족발을 12시간 고았다" 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장우의 족발 덮밥을 맛본 한지상, 민우혁, 선한국은 이장우의 요리 솜씨에 연신 감탄을 내뱉었다. 하지만 곧 이장우는 "족발 덮밥을 30분 만에 만들었다" 고 고백했고 콜라, 배, 음료수, 쌍화차가 들어갔다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장우의 요리 과정이 나오자 스튜디오는 황당함을 감추지 못했고 이장우는 자신의 조리법에 기적의 논리를 펼쳐 보여 폭소를 자아냈다. 

 

신개념 요리법과 의외의 허당미, 동료들과 유쾌한 모습으로 친근하면서도 소탈한 일상을 보여준 이장우는 그동안 드라마에서만 봐왔던 모습과는 다른 독특한 매력을 발산해 시청자들 이목을 집중시켰다. 

 

한편 이장우는 뮤지컬 '영웅본색'에서 우수한 성적으로 경찰대를 졸업해 형사가 됐지만, 조직 생활에 몸담은 형 자호를 경멸하는 송자걸 역으로 무대에 오를 예정이다. 

 

뮤지컬 '영웅본색'은 홍콩 누아르 시초이자 정점으로 꼽히는 동명 영화 1편과 2편을 각색한 작품으로 의리와 배신이 충돌하는 홍콩의 뒷골목에서 살아가는 송자호, 송자걸, 마크라는 세 명의 인물 서사를 통해 진정한 우정, 가족애와 같은 삶의 본질적인 가치를 담아낸 작품이다. 

 

이장우가 나오는 뮤지컬 '영웅본색'은 12월 17일부터 한전아트센터에서 관객을 만난다.          

 

[김종권 기자 kjk200@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www.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