표지134.jpg

KISA, 웹의 현재와 미래 논한다…W3C HTML5 컨퍼런스 개최

기사입력 2021.10.29 10:43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크기변환]211028-KISA-참고이미지(W3C HTML5 컨퍼런스 포스터) (1).jpg

 

[선데이뉴스=박민호 기자]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원장 이원태)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임혜숙)와 국내 웹 표준(HTML5)을 확산하기 위해 웹 표준 기반의 최신 기술 및 서비스의 현재와 미래를 살펴보는 ‘W3C HTML5 컨퍼런스’를 오는 10월 29일(금) 온라인으로 개최한다고 밝혔다.


최근 코로나19 이후 디지털 전환과 함께 온라인 중심의 비대면 수요가 증가하면서 ‘웹 연결성’이 중요한 요소로 떠오르고 있다. 이에 KISA는 코로나19 이후 최신 웹 기술을 활용한 새로운 인터넷 환경을 모색 하고자 이번 컨퍼런스를 마련했다.


컨퍼런스는 2개의 기조연설과 토크타임, 3개 세션, 9개 주제발표로 이뤄졌다. 먼저 기조연설은 ▲웹 플랫폼/OS로의 웨일의 진화(웹표준기술 융합포럼 김효 의장) ▲Web Audio API, 10여년의 여정(구글 최홍찬 박사)순으로 진행되며, 실시간 질의응답을 통해 온라인 청중과 교류할 예정이다.


다음으로 ▲제1세션은 ‘웹의 현재’를 주제로 웹 브라우저에서 별도의 설치 없이 바로 사용 가능한 영상회의(WebRTC)와 브라우저, OS 등을 소개한다. ▲제2세션 ‘웹의 미래’에서는 최신 웹 표준 기술과 블록체인, 메타버스 등과 융합된 미래를 전망한다. 마지막으로 ▲제3세션은 웹 서비스 개발에 필요한 ‘웹 프레임 워크*’에 대한 발표가 이어질 예정이다.

 

사전등록*은 오는 10월 28일(목) 오후 6시까지 신청 가능하며, 사전 등록자를 위한 다양한 이벤트와 경품도 마련되어 있다. 사전등록을 하지 않아도 웹에 관심 있는 국민이면 누구나 당일 SNS 채널**을 통해 무료로 참여할 수 있다.


KISA 이원태 원장은 “최근 디지털 플랫폼 산업이 성장하면서 인터넷 기반인 웹 기술과 인공지능, 블록체인, 메타버스 등 다양한 신기술과의 융복합이 가속화되고 새로운 디지털 환경이 펼쳐질 것으로 예상된다”며, “KISA는 안전하고 신뢰할 수 있는 웹 기반의 디지털 환경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민호 기자 bluebean2@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www.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