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웨그에이지: 외쳐, 조선!' 김수하, '나의 길' 뮤직비디오 공개

기사입력 2019.07.12 01:26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2019071114174639295_1562822267.jpg

 [선데이뉴스신문= 김종권 기자]     뮤지컬 배우 김수하가 참여한 '스웨그에이지: 외쳐, 조선!' 뮤직비디오가 공개됐다. 

 

김수하는 22살에 영국 웨스트엔드에서 한국인으로선 최초로 주역을 따냈던 화제의 주인공이다. 그가 한국에서 참여하는 첫 뮤지컬 '스웨그에이지: 외쳐, 조선!' 뮤직비디오가 유튜브를 통해 공개됐다. 

 

공개된 뮤직비디오에는 김수하의 녹음실 현장 스케치와 함께 뮤지컬 '스웨그에이지: 외쳐, 조선!' 공연 하이라이트 영상이 담겼다. 김수하는 녹음 현장에서도 섬세한 연기력과 캐릭터에 대한 몰입감을 보여줫으며 단단하면서 호소력 짙은 목소리로 완벽하게 '나의 길'을 소화했다. 

 

김수하는 뮤지컬 '스웨그에이지: 외쳐, 조선!'을 통해 국내 팬들에게 처음 인사하는 배우다. 그녀의 뮤지컬 무대 데뷔는 해외에서 먼저 이루어졌다. 지난 2015년 3월 일본 '미스 사이공' 킴 역 오디션에 참가했던 김수하는 영국 현지 제작사 제안을 받아 2015년 5월 프린스 에드워드 극장에서 데뷔했다. 그리고 채 한 달이 되지 않은 6월부터 킴 역할로 30회 이상 웨스트엔드 무대에 섰다. 그는 영국과 더불어 일본 오디션에도 합격해 2016년에는 일본 도쿄, 후쿠오카, 오사카 등에서 공연했다. 

 

해외에서 먼저 인정받은 김수하는 한국 첫 공연으로 가장 한국적인 정서가 담긴 창작 뮤지컬 '스웨그에이지: 외쳐, 조선!'을 선택했다. 지난 6월 28일 열린 뮤지컬 프레스콜에서 김수하는 "한국에서 처음 하는 뮤지컬에서 조선을 배경으로 우리 이야기를 전할 수 있어 좋다. 이 작품에 참여하게 되어 영광이다" 며 한국 무대에 오른 소감을 전했다. 

 

한국 무대를 기다린 관객들 기대에 보답하는 듯한 김수하의 시원한 고음과 단단한 음색은 물론 깊은 내면 연기와 무대 장악력은 관객들 폭발적인 반응을 얻으며 창작 뮤지컬 '스웨그에이지: 외쳐, 조선!' 흥행을 견인하고 있다. 

 

김수하가 맡은 역할은 둘째가라면 서러울 국봉관 제일 시조꾼 '진'이다. 진은 세상을 바꾸려 모인 비밀시조단 골빈당 일원이자 나라를 삼키고자 하는 시조대판서 홍국의 딸이다.   

 

이날 공개된 넘버 '나의 길'은 정해진 운명의 벽에 부딪힌 복잡한 진의 심경과 그럼에도 불구하고 정해진 운명에 맞서 자신의 길을 가겠다고 결심하는 당찬 모습을 표현한다. 잔잔하게 시작해 웅장하게 펼쳐지는 국악 오케스트라가 진의 감정을 강렬하게 전달한다. 

 

김수하가 나오는 뮤지컬 '스웨그에이지: 외쳐, 조선!'은 8월 25일까지 두산아트센터 연강홀에서 공연된다.      

 

 

[김종권 기자 kjk200@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www.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