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제소식] '제16회 서울환경영화제', 뜨거운 관심 속에 오는 5월 23일 개막!

기사입력 2019.05.21 10:10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선데이뉴스신문=김건우 기자] "국제경쟁 심사위원장 오기가미 나오코 감독 내한!"

 

제16회 서울환경영화제가 오는 5월 23일(목) 19시 서울극장에서 개막식을 개최, 그 화려한 시작을 알린다. 

 


poster.jpg

[사진='서울환경영화제', 공식포스터 / 제공=서울환경영화제]


서울환경영화제는 아시아 최대 규모의 국제 환경영화제로, 환경 문제의 중요성을 많은 관객에게 알리며, 우리 생활에 꼭 필요한 영화제로 자리매김했다. 올해 16회를 맞아 서울환경영화제는 ‘무엇을 쓰고, 입고, 먹을지’ 지속 가능한 삶을 고민하고 선택하는 삶을 뜻하는 ‘ECO SPIRIT’을 주제로 하고 있다.

 

국제 경쟁, 한국 경쟁 및 에코 스피릿 1: 요나스 메카스 추모전, 에코 스피릿 2: 오기가미 나오코 특별전, 2019 에코 포커스: 플라스틱 제국의 종말, 에코 밥상으로의 초대 등 다양한 섹션을 통해 기후 변화, 플라스틱, 먹거리, 생명 등 전 세계 환경 이슈를 다룬 총 24개국 59편의 영화가 상영될 예정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또한, 일본 슬로우 힐링 무비 신드롬을 일으켰던 <카모메 식당> <안경> 및 <그들이 진심으로 엮을 때> 등의 작품으로 국내 관객들에게도 많은 사랑을 받은 오기가미 나오코 감독이 국제경쟁 심사위원장으로 위촉되어 관심을 집중시키고 있다.
 

still_01.jpg

[사진=오기나미 나오코 감독 / 제공=서울환경영화제]


오는 5월 23일(목) 저녁 7시 서울극장에서 개최되는 개막식에는 국제경쟁 심사위원장으로 위촉된 오기가미 나오코 감독이 내한해 참여하며, 최열 조직위원장, 이명세 집행위원장, 맹수진 프로그래머를 비롯, 에코프렌즈인 이천희, 전혜진 배우, 패션문화매거진 ‘오보이’ 김현성 편집장, 일회용품 없는 카페 ‘보틀팩토리’ 정다운 공동대표가 참석 예정으로 눈길을 끌고 있다. 그리고 작년 서울환경영화제 에코프렌즈로 적극 활동했던 배우 권율이 작년에 이어 개막식 사회를 맡아 특별한 인연을 이어간다.

 

이외에도, 환경을 사랑하는 셀럽, 문화계 인사들의 포토월 행사가 개막식 한 시간 전인 저녁 6시부터 진행되며 경쟁 부문 진출 작품을 연출한 크리스틴 부테이예, 페데리코 비아신, 빅토르 모레노, 샤샤 프리들랜더, 파올로 바르베리 감독이 내한해 포토월과 개막식에 참석해 행사를 빛낼 예정이다.

 

다양한 환경문제를 다루는 영화를 통해 환경 문제 해결을 도모하기 위해 힘쓰는 제16회 서울환경영화제는 오는 5월 23일(목) 개막하며, 5월 29일(수)까지 총 7일간 서울극장에서 진행된다

 


[김건우 기자 geonwoo31@hanmail.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www.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