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봉예정영화] 『시동』, 유쾌한 웃음과 독특한 캐릭터들이 보여주는 다채로운 에피소드.

기사입력 2019.12.10 21:41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선데이뉴스신문=김건우 기자]  10일 오후 서울 자양동 롯데시네마건대입구에서는 강력한 팬덤을 형성한 동명의 웹툰을 영화화한 『시동』이 언론시사회와 기자간담회를 가졌다.  간담회에는 최정열 감독과 박정민, 정해인, 염정아, 최성은, 윤경호 배우가 참석하였다.

 

DSC06514.jpg

[사진='시동' 기자간담회 엄마와 아들 역의 염정아, 박정민 배우 - 롯데시네마건대입구 / ⓒ선데이뉴스신문-김건우]

 

『시동』은 정체불명 단발머리 주방장 '거석이형'을 만난 어설픈 반항아 '택일'과 무작정 사회로 뛰어든 의욕충만 반항아 '상필'의 진짜 세상을 맛보는 유쾌한 이야기를 그린 영화로 마동석, 박정민, 정해인, 염정아 등 요즘 가장 주목받는 배우들이 출연한다.

 

매사에 거침이 없어 어딜가나 매를 벌지만 내면은 때묻지 않은 철없는 반항아, '택일(박정민)', 빨리 사회로 나가 돈을 벌고 싶은 의욕이 충만한 '상필(정해인)', 불 같은 손맛으로 아들을 키워온 배구선수 출신의 택일 엄마, '정혜(염정아)', 여기에 충격적인 비주얼을 갖춘 정체불명의 주방장, '거석이형(마동석)'까지 영화는 다채로운 캐릭터들이 앙상블을 이루며 생동감 넘치는 재미를 만들어 낸다.

 

그리고 시간이 흐를수록 조금씩 진짜 세상을 알아가는 주인공의 모습은 일상을 벗어나 어디론가 떠나고 싶었던 시절을 살아온 혹은 그 시절을 살아가고 있는 우리에게 따스한 공감을 전해준다.

 

더불어 '택일'이 주방장 '거석이형'과는 내일이 없는 것처럼 티격태격하고, 절친 '상필'과는 순도 100%의 우정을 나누며 엄마 '정혜'와는 현실감 넘치는 호흡을 펼치는 등 신선한 캐릭터들이 만들어낸 완벽한 캐미스트리는 영화를 보는 내내 기분 좋은 유쾌함을 안겨준다.

 

이처럼 유쾌한 웃음과 다채로운 에피소드와 캐릭터들로 가득 채워진  『시동』은 오는 18일 개봉한다. 

[김건우 기자 geonwoo31@hanmail.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www.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