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호실” 도경수 ”청년들이 내 연기 보고 힘을 얻었으면 좋겠다” - 선데이뉴스신문
  • HOME
  • 즐겨찾기추가
  • 시작페이지로
회사소개 설문조사
회원가입 로그인
2017년11월22일wed
기사최종편집일: 2017-11-22 11:12:00
뉴스홈 > 연예스포츠 > 영화
2017년11월09일 10시15분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7호실” 도경수 ”청년들이 내 연기 보고 힘을 얻었으면 좋겠다”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도경수

[선데이뉴스신문=김종권 기자]11월 7일 오후 2시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영화 '7호실' 언론시사회가 열렸다. 이어진 간담회에는 배우 도경수, 신하균, 이용승 감독이 참석했다.

도경수는 "내가 직접 겪어본 것이 아니라 이해하기 힘든 부분도 있었다. 하지만 주변에 그런 친구들이 많기 때문에 많이 물어보면서 연기했다. 내가 연기하는 것을 보고 청년들이 힘을 얻었으면 좋겠다" 고 말했다.

이어 "영화를 고를 때 시나리오를 읽고 역할을 표현해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 때 그걸 선택한다" 고 설명했다.
신하균

신하균은 "무척 현실적인 이야기이고 영화적으로 재미있게 만든 이야기라서 선택하게 됐다. 갑과 을 관계처럼 보이지만 결국 을과 을 이야기다. 사회 구조 안에서 발버둥을 쳐도 벗어나기 힘든 이야기가 와 닿았다" 고 말했다.

이어 "처음으로 도경수와 연기했다. 무척 편했다. 굉장히 준비도 많이 해오고 현장에서 유연하게 즉흥대사도 잘 받아치고 즐겁게 찍었다" 고 설명했다.
왼쪽부터 신하균, 이용승 감독, 도경수

'7호실'은 서울의 망해가는 DVD방 '7호실'에 각자 생존이 걸린 비밀을 감추게 된 사장과 알바생, 꼬여가는 상황을 벗어나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두 남자의 열혈 생존극을 그린 영화다. 오는 15일 개봉한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김종권 (kjk200@naver.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영화섹션 목록으로
사진 영상 제보받습니다/ 선데이뉴스가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가치가 있다고 판단되는 사진 또는 영상을 선데이뉴스 사진영상부 (sundaynews1@hanmail.net)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김혜수-이선균, 제38회 청룡영화상 MC 발탁 (2017-11-13 21:27:44)
”에드워드”, 파격 노출에도 15세 관람가 받아...12월 개봉 (2017-11-09 10:10:00)

정신 줄 놓은 영업사원은 배제합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명: 선데이뉴스신문   등록번호: 경기다50103    아51237 등록일: 2007.3.31   발행인/편집인: 신민정  대표전화:1566-0172

청소년보호책임자:정성남

기사제보 cast21@newssunday.co.kr 비디오제작:제M-02-01-2006-06-2호 사업자등록번호:128-86-20462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성사동 519-34 3층 전관  서울취재본부:서울 마포구 서교동 480-14 2층 후원계좌번호:(주)선데이뉴스신문사 신한은행 140-007-756066
선데이뉴스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게재된 제휴기사,외부 칼럼 등 일부내용은 본지의 공식 견해와 다를 수 있습니다.
Copyright(c) {{2007}} Ver5.3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