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아니스트 조재혁, 24일 아트센터 인천 마티네 공연

기사입력 2019.07.17 01:48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조재혁 뮤직인사이트 포스터_아트센터인천 제공.jpg

 

[선데이뉴스신문= 김종권 기자]   '아트센터 인천(ACI)' 마티네 콘서트 시리즈 '조재혁의 뮤직 인사이트'가 두 달에 한번 수요일 오전 11시 열린다. 

 

'조재혁의 뮤직 인사이트'는 저녁시간 공연관람이 어려운 관객들을 위해 아트센터 인천에서 마련한 마티네 콘서트로 화려한 연주와 명쾌한 해설로 사랑받고 있는 피아니스트 조재혁이 연주와 진행을 맡고 있다. 

 

지난 3월과 5월 두 차례 공연에 이어 24일 세 번째 공연을 앞둔 '조재혁의 뮤직 인사이트'는 회를 거듭할수록 아트센터 인천 명품공연으로 거듭나고 있다. 

 

다양한 주제들을 라이브로 연주하는 음악과 친절한 해설이 곁들여진 '조재혁의 뮤직 인사이트'는 1년간 총 5회 공연이 시리즈로 진행된다. 이 공연은 피아노 솔로, 오르간 음악, 피아노 듀오, 피아노 트리오 등 다양한 편성 음악을 바탕으로 클래식 음악 문외한부터 클래식 마니아까지 모두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지난 3월 피아노 솔로로 문을 연 '조재혁의 뮤직 인사이트'는 5월엔 오르간 음악을 선보였으며 이번 7월 공연에는 피아니스트 김태형과 함께 피아노 듀오 음악으로 돌아온다. 

 

'조재혁의 뮤직 인사이트'에서 연주와 진행을 맡은 조재혁은 완벽한 연주와 폭넓은 표현력으로 완성도 극치를 추구하는 매력적인 피아니스트로서 모습뿐 아니라 해설가, 방송인 등 폭넓은 음악 활동을 펼치고 있다. 

 

여기에 타고난 균형감, 논리정연한 해석으로 일찍부터 한국을 대표하는 차세대 피아니스트로 주목받은 김태형은 지난해 경희대학교 음악대학 정교수로 임용돼 연주뿐 아니라 후학 양성에도 힘을 쏟고 있다. 

 

이번 공연에서 조재혁과 김태형은 모차르트 '두 대의 피아노를 위한 소나타' 및 라흐마니노프 최고의 걸작이라 불리는 '심포닉 댄스(교향적 무곡)' 2악장, 두 대의 피아노를 위한 모음곡 등을 연주할 예정이다. 

 

7월 24일 공연 이후 9월 18일과 11월 20일까지 2회 공연을 앞둔 '조재혁의 뮤직 인사이트'는 국내외 정상급 연주자들과 선보이는 수준높은 공연을 통해 다양한 문화 향유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김종권 기자 kjk200@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www.newssund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